[도서] 뉴 미디어 아트 2015: New Media Art 2015

큐레이터 김리진 | 에디터 김리진, 유경진 | 번역 김리진, 유경진, 오수경 | 판형 신국판 변형(223*300) | 인쇄 칼라8도 UV | 장정 무선 | 페이지 108쪽

가격 15,000원 | 초판 발행일 2014년 4월 17일 | 분야 예술

ISBN 979-11-953952-1-7 (03680)

현대미술이란 속삭임과도 같다. 거리로 뛰쳐나가 목 놓아 외치는 액티비스트들과 소셜 미디어를 통해 퍼지는 거대한 담론들과 광기, 큰소리가 이기는 요즘 사회에서 아무도 찾지 않는 갤러리에 숨어서 자신의 이야기를 하는 아티스트들은 어찌 보면 겁쟁이들 같다. 그리고 광고와 언론, 다양한 미디어에서 쏟아내는 큰 목소리에 익숙해진 우리는 작은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것이 점점 낯설다.

하지만 속삭임에는 은밀함이 있다. 진솔함이 있다. 당신이 어젯밤 몰래한 일을 보통 거리에서 소리치지는 않는다. 가장 친한 친구에게 혹은 연인에게 속삭일 것이다. 이렇듯 현대미술을 볼 때 관객은 작가의 어찌 보면 친절하지 않은 작은 중얼거림에 귀 기울여야 한다. 작가는 자신의 비밀스러운 혹은 진솔한 생각을 속삭임보다도 더 알아듣기 힘든 언어로 풀어낸다. 그 흔적을 더듬어가는 과정에 현대미술이 가져다주는 작은 쾌감이 있다.

왜 그들의 작은 목소리에 귀 기울여야 하는가. 그들이 대단해서? 거장이어서? 물론 유명하니까 그들의 말, 거취 하나하나가 중요하다는 논리도 부정할 수는 없는 현대미술의 단면이다. 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그 작은 목소리들은 결국 사회 모든 개개인의 작은 목소리의 표상이기도 하다는 것이다. 그들을 통해 관객은 ‘나’의 작은 목소리에 결국 귀 기울이게 된다. 현대 미술의 시각적 언어는 우리가 쓰는 언어와는 다르게 거울과 같은 면이 있다. 상대방의 작품을 해석한다는 것은 결국 ‘나’를 드러내는 것이 되기 때문이다. 결국 작품을 본다는 것은 나 스스로를 바라보는 것과도 같은 것이다.

– 김리진, 서문: Across Voices – 속삭임에서

Contemporary art is like a hushed voice. It’s not an activist, taking to the streets to shout out loud to the world, nor is it a fanatic discourse, resonating through social media. We all know that the loudest voices tend to win out, and in this sense, artists might be considered cowards, preferring to hide in empty gallery spaces, mumbling their own stories to themselves. The audience accustomed to the loud voices, the voices of the media and advertisements, may not feel comfortable listening to the low voices of artists.

However, low voices are personal. Instead of the shout we use anonymously on the street, we use a whisper to impart words to a close friend or a lover. And when viewing art works, we have to listen for the artist’s mumbling, which can be hard to understand. Artists like to tell their stories in their own secret languages, more convoluted even than actual mumbled words. But there is a thrill to be found by following in their footsteps and deciphering their meaning.

And why do we need to listen to these hushed voices in the first place? Because they belong to famous artists? “Great” artists? Of course, there are many who pay attention to artists on account only of their fame. But, more importantly, these hushed voices are symbols of the voice of societies. By understanding artists’ voices, we begin to listen to our own. Unlike verbal language, the visual language of contemporary art acts as a mirror; we often reveal ourselves through our interpretation of art. In this sense, seeing a work of art becomes the equivalent of seeing one’s own self.

“Across Voices” by Leejin Kim

 

책소개

About “New Media Art 2015: Across Voices -속삭임”

뉴미디어 아트란 새로운 매체 기술을 아트에 접목시킨 분야를 통칭하며, 예술의 개념, 시장, 교육 및 전반적 시스템에 변화를 일으킬 수 있는 많은 가능성을 내포하고 있다. 뉴미디어 아트의 ‘New (새로움)’이라는 단어의 자체의 상대성이 시사하듯이, 뉴미디어 아트는 각 시대에서 ‘새롭다’고 여겨지는 기술과 끊임없이 접목하며 발전해왔다. 뉴미디어 아티스트가 새로운 기술에 관심을 가지는 이유는 현대 아티스트에게 있어 그들의 삶을 둘러싼 모든 것들이 그들의 현실을 표현할 수 있는 작품의 재료 및 소재가 되기 때문이다. 또한 이러한 새로운 기술들은 작품을 단지 만들기 위한 수단으로서가 아닌, 기존의 작품과 예술에 대한 철학적인 개념에 도전하는 여러 가지 특징들을 가지고 있다. 또한 현대인들에게 중요한 커뮤니케이션 수단이 된 영상, 소셜 미디어, 인터넷과 같은 뉴미디어와 모바일 기기의 보급은 많은 작가들에게 새로운 방식으로 소통의 가능성을 열어주었다.

“New Media Art 2015: Across Voices -속삭임”은 CICA 미술관 김리진 아트디렉터가 큐레이팅한 “Across Voices – 속삭임 (2015. 3. 21 – 6. 21)” 전시와 연계하여 출판되었다. 현시점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국내외의 뉴미디어 아티스트: Matt Kenyon, Heidi Kumao, Sarah Nesbitt, Norberto Gomez, Justin Lincoln, LaTurbo Avedon, 정정주, 하병원, 김준성, 신이피, 김리진의 작품과 그들의 진솔한 생각을 담음으로써 2015년 뉴미디어 아트의 단상을 담고자 하였다. 한글 영어 동시 수록.

New media art utilizes new media technology to create art. As the term “new” in new media art indicates how such art changes relatively with “newness,” new media art has constantly incorporated technologies considered “new” at the moment. The reason that new media artists are interested in new media technology is that contemporary artists look for their materials and subject matters in their daily lives, and they use these to express their realities. New media technologies are not only tools for work, but they also contain crucial features that may subvert philosophical concepts of “Art” and artworks. In addition, new media, including video, social media, the Internet, and smartphones, have become essential tools for communication these days, and have opened up new possibilities for communication between artists and the audience.

“New Media Art 2015: Across Voices” was published in conjunction with the exhibition “New Media Art 2015: Across Voices – 속삭임,” organized by Leejin Kim, an art director at CICA Musuem, Gimpo, Korea, March 21 – June 21, 2015. This book features works and truthful voices of new media artists in the United States and Korea: Matt Kenyon, Heidi Kumao, Sarah Nesbitt, Norbeto Gomez Jr., Justin Lincoln, LaTurbo Avedon, Jeong-ju Jung, Byeongwon Ha, Junsung Kim, Sin ifie, and Leejin Kim. By displaying their works and thoughts, we would like to highlight a cross section of New Media Art in 2015.

 

참여 작가

Features

Matt Kenyon

Heidi Kumao

Sarah Nesbitt

Norbeto Gomez Jr.

Justin Lincoln

LaTurbo Avedon

정정주 Jeong-ju Jung

하병원 Byeongwon Ha

김준성 Junsung Kim

신이피 Sin ifie

김리진 Leejin Kim

 

저자 소개

About curator & editors

김리진 (큐레이팅, 편집, 번역)

김리진은 뉴미디어 아티스트겸 시각연구가이다. 서울대학교에서 조소를 전공하고 미국 팬실베니아 대학원에서 뉴미디어와 조소를 공부하였다. 이후 버지니아 커먼웰스 대학에서 Media, Art, and Text 전공으로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그녀는 뉴욕, 런던, 필라델피아, 센프란시스코, 리치몬드, 서울 등에서 전시를 가졌으며, 3D 및 믹스미디어 애니메이션 조각, 인스톨레이션, 웹 아트, 뉴미디어 아트 분야의 작품, 집필활동 및 큐레이팅을 하고 있다. 상명대학교와 버지니아 커먼웰스 대학, 연세대학교 언더우드국제대학에서 미술전공 과목 및 연합과목들을 가르쳐왔으며 현재 CICA 미술관에서 아트디렉터로 활동하고 있다.

유경진 (편집, 번역)

문화에 대한 열정이 넘치는 학구파 컴퓨터 공학도로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네이버에서 근무하다가 현재는 메릴랜드 대학에서 박사과정 중이다.

Leejin Kim (curator, editor, & translator)

Leejin Kim is an interdisciplinary artist/researcher working on new media art and visual & cultural studies. Leejin received her BFA in Sculpture from Seoul National University in Korea, MFA in Sculpture and New Media from the University of Pennsylvania, and her PhD in Media, Art, and Text from Virginia Commonwealth University. Her works have been exhibited in New York, London, Philadelphia, Richmond, and Seoul, Korea. Leejin has taught art and interdisciplinary courses at Sangmyung University, Virginia Commonwealth University, and Yonsei University. She now works as an art director at CICA Museum.

Kyungjin Yoo (editor & translator)

Kyungjin is a computer scientist who loves art & culture. After graduating from Seoul National University, he worked at Naver Corp. Now he is pursuing his PhD at the University of Maryland.

 

목차

Contents

C.A.N.을 소개합니다 …………………………………………. 8

About C.A.N.

목차 …………………………………………. 9

Contents

서문 …………………………………………. 10

Intro

참여 작가를 소개합니다 …………………………………………. 12

Featured Artists

맷 캐년, “노트패드” …………………………………………. 14

Matt Kenyon, “Notepad”

헤이디 쿠마오, “떠남” ……………………………………………… 20

Heidi Kumao, “Egress”

사라 네스빗 “이주” …………………………………………. 32

Sarah Nesbitt, “Migration”

저스틴 링컨, “스트로보” …………………………………………. 36

Justin Lincoln, “The Stroboscope”

라터보 아베돈, 온라인 아바타 아티스트 …………………………………………. 43

LaTurbo Avedon, an Artist and Avatar Living Online

노베르토 고메즈, “나는 부르클린에서 작품을 하지 않겠다!” ………………………………….. 54

Norbeto Gomez Jr., “I Will Not Make Art in Brooklyn”

정정주, 시선, 공간, 움직임 …………………………………………. 59

Jeong-ju Jeong, Gaze, Space, Movement

하병원, “시차” …………………………………………. . 66

Byeongwon Ha, “Parallax”

김준성, “고고해학” …………………………………………. 70

Junsung Kim, “Archeology”

신이피, “소금도시” …………………………………………. 82

Sin ifie, “Salt City”

김리진, “꽃미남과 엘프” …………………………………………. 90

Leejin Kim, “Kot-mi-nam & Elf”

저작권 및 감사의 말 …………………………………………. 103

Credits & Thanks

 

***한국 주요 서점에서 만나실 수 있습니다.

*** Will be available at major book stores in Korea soon. 

온라인 CICA 스토어에서 구매하기

Now available at online CICA Store